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FA컵 스타] ‘해트트릭’ 이헤아나초, 맨시티의 밝은 미래

[인터풋볼] 박주성 기자= 켈레치 이헤아나초(19, 맨체스터 시티)의 해트트릭은 팀의 승리를 안겼다. 그리고 팀의 미래도 밝게 빛나게 만들었다.

맨시티는 31일 0시(한국시간) 빌라 파크에서 펼쳐진 2015-16 잉글랜드 FA컵 4라운드(32강)에서 애스턴 빌라를 상대로 4-0 대승을 거뒀다. 이번 승리로 맨시티는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이 경기에서 가장 돋보인 선수는 단연 이헤아나초였다. 4-2-3-1 포메이션에서 최전방 스트라이커로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린 이헤아나초는 이른 시간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4분 이헤아나초는 가볍게 골을 기록하며 팀의 선제골을 선물했다. 득점 행진은 계속됐다. 전반 24분엔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전반전을 2-0으로 마쳤다.

후반전에도 이헤아나초의 발끝은 날카로웠다. 결국 후반 29분 골망을 흔들며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2분 뒤엔 라힘 스털리의 골을 도우며 어시스트까지 추가했다.

사실 마누엘 페예그리니 감독도 그에 대한 기대감이 컸다. 최근 인터뷰에서 페예그리니 감독은 “유망주가 1군에 포함돼 있다면 다른 선수들로 많은 것을 배워야한다. 그리고 기회가 왔을 땐 찬스를 살려야한다. 이헤아나초는 늘 노력을 하고 있다”며 신뢰감을 드러냈다.

결국 이헤아나초는 이번 득점으로 이번 시즌 14경기에서 8골을 기록하게 됐다. 출전 시간은 238분으로 29분당 1골을 기록하는 셈이다. 엄청난 기록이다. 페예그리니 감독이 언급한 기회에 보답하는 모습이다.

이헤아나초는 이번 활약으로 리그에서도 선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현재 맨시티는 승점 44점으로 리그 2위를 달리고 있다. 과연 이헤아나초가 다가오는 선덜랜드전에서 선택을 받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성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