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발롱도르’ 메시, 옆자리 육감적인 그녀는 누구?

[인터풋볼] FC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가 ‘2015 국제축구연맹(FIFA) 발롱도르’의 주인공이 됐다.

메시는 12일 오전(한국시간) 스위스 취리히 콩그레스 하우스에서 열린 2015 FIFA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발롱도르를 수상했다. 통산 5회 수상의 영광을 차지하게 된 메시는 명실상부 축구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수로 발돋움 하게 됐다.

이런 영광의 자리에 메시의 곁을 지키는 그녀가 빠질 수 없었다. 바로 메시의 오래된 연인 안토넬라 로쿠조다. 메시는 유년 시절부터 로쿠조에 대한 사랑을 키워갔고 로쿠조 역시 늘 메시의 곁을 지켰다.

메시와 로쿠조는 2012년에는 아들 티아고를 출산했으며 지난해에는 마테오를 순산했다. 출산에도 불구하고 로쿠조는 과거 모델 출신의 미오와 육감적인 몸매를 유지하며 이번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메시를 더욱 빛나게 만들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안토넬라 로쿠조 인스타그램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슈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황우슬혜 ‘블루카펫에 등장한 여신’ (소리바다) [포토] 황우슬혜 ‘블루카펫에 등장한 여신’ (소리바다)
[포토] 박지훈 ‘볼살까지 귀여운 윙깅이를 마음속에 저장~’ (소리바다) [포토] 박지훈 ‘볼살까지 귀여운 윙깅이를 마음속에 저장~’ (소리바다)
no image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X김향기X신승호 비롯한 ‘천봉고’ 수학여행 비하인드 공개
no image 이진혁, 업텐션 응원차 ‘뮤직뱅크’ 깜짝 방문…‘여전히 끈끈한 우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