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지단의 아내, 프랑스 배우 뺨치는 ‘청순 미모’

[인터풋볼] 레알 마드리드가 라파엘 베니테스 감독을 성적 부진으로 경질하고, 팀의 레전드인 지네딘 지단에게 지휘봉을 맡겼다.

이로써 지단의 일거수일투족이 관심을 받고 있고, 축구 선수로 성장하고 있는 지단의 아들을 비롯해 그와 결혼한 아내 베로니크 페르난데스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단과 베로니크는 지난 1988-89 시즌 칸에서 활동할 당시 스페인 출신의 베로니크 페르난데스와 만나 1994년에 결혼했다. 그리고 현재에는 4명의 아들을 슬하에 두고 있고, 축구 선수로 성장하고 있다.

그러나 청순한 외모와 빼어난 몸매는 여전했다. 결혼 당시 청순하면서도 세련된 외모를 자랑했던 베로니크는 여전히 아름다운 외모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지단과 공식 석상에 등장한 모습은 여전히 아름다운 미모와 몸매를 유지하고 있는 것을 증명하고 있다.

사진=게티 이미지, 헤비닷컴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슈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몬스타엑스 기현 ‘위풍당당 햄찌 등장’ (공항패션) [포토] 몬스타엑스 기현 ‘위풍당당 햄찌 등장’ (공항패션)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손 꼭 잡은 데이트 현장 포착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손 꼭 잡은 데이트 현장 포착
[화보] 구구단 세정, 청량美 X 러블리 콘셉트 완벽 소화 [화보] 구구단 세정, 청량美 X 러블리 콘셉트 완벽 소화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