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이게 바로 미녀와 야수.. 맨시티 사냐의 여신급 아내

바카리 사냐는 1983년 프랑스 태생으로 현재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와 프랑스 축구 국가대표팀에서 뛰고 있다.

2014년 이적시장에서 아스널에서 뛰던 사냐는 맨체스터 시티와 3년 계약에 합의하였다.

사냐는 아내인 루디빈 카드리 사냐 사이에 두명의 자녀를 두고 있으며 루디빈 사냐는 키165cm, 몸무게 50kg의 몸매의 소유자로 프랑스 출신이며 현재 영국에서 모델 및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사진=루디빈 사냐 트위터]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