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아스날 GK 슈쳉스니, 우크라이나 미녀에게 뭘 했나 봤더니

아스날에서 뛰고 있는 폴란드 출신 골키퍼 보이치에흐 슈쳉스니가 그의 여자친구인 마리나 루크첸코에게 생일을 맞은 그녀의 생일 파티 도중 'will you marry me' 라고 프로포즈를 해서 'yes' 라는 답을 얻었다.

마리나 루크첸코는 '김태희급 미모의 여자들이 양을 몰고 밭을 맨다'는 미녀의 나라 우크라이나 출생으로 슈쳉스니의 조국 폴란드에서 자랐으며 현재 영국에서 팝 아티스트로 활동하고 있다. 마리나는 89년생, 슈쳉스니는 90년생으로 연상 연하 커플이다.

지금 이순간 만큼 세상에서 제일 행복할 것만 같은 슈쳉스니도 축구에 관해서는 최근 마음 고생이 심했다. 뱅거 감독에게 흡연에 대해서 경고를 받고 오스피나에게 주전 자리를 내줘야 했고 또한 얼마 전 첼시에서 온 베테랑 골키퍼 페테르 체흐를 맞아 다음 시즌 주전 경쟁에서 속을 끓이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절세 미녀인 마리나와 약혼을 하게 된 그는 지금 축구장 밖에서 만큼은 더 이상 바랄게 없으리라.
청혼을 받은 마리나도 그녀의 SNS에서 슈쳉스니로 부터 받은 티파니 약혼 반지 자랑질에 여념이 없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 공개…‘사관복도 완벽 소화’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 공개…‘사관복도 완벽 소화’
‘바람이 분다’ 감우성X김하늘, 엔딩까지 단 1회…“내 사랑은 늘 당신 하나였다는 걸” ‘바람이 분다’ 감우성X김하늘, 엔딩까지 단 1회…“내 사랑은 늘 당신 하나였다는 걸”
[화보] 정해인, ‘봄밤’ 유지호는 가장 어려웠던 캐릭터…“‘반’으로 줄여서 표현” [화보] 정해인, ‘봄밤’ 유지호는 가장 어려웠던 캐릭터…“‘반’으로 줄여서 표현”
[포토] 조철현-송강호-박해일 ‘故 전미선, 마지막 작품 함께해 영광’ (나랏말싸미 언론시 [포토] 조철현-송강호-박해일 ‘故 전미선, 마지막 작품 함께해 영광’ (나랏말싸미 언론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