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FA컵 라인업] ‘황선홍 더비’ 원하는 대전, 안산전서 바이오 선발-안드레 교체

[인터풋볼=대전] 정지훈 기자= FC서울과 ‘황선홍 더비’ 성사를 원하는 대전하나시티즌이 안산전에서 바이오를 선발로 내세우고, 안드레는 벤치에서 대기한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전하나시티즌은 1일 오후 7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2020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에서 안산 그리너스 FC를 만난다. 2라운드부터 대회에 참가한 대전은 춘천시민축구단을 상대로 3골을 몰아치며 시원한 대승을 거두며 3라운드에 진출했다.

동기부여가 확실한 대전이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시민구단에서 기업구단으로 재창단한 대전은 축구특별시의 부활을 꿈꾸고 있고, K리그1 승격을 노리고 있다. 하나의 목표가 더 있다. 바로 FA컵. 지난 2001년 FA컵 우승 이후 19년 만에 우승에 도전하고 있다. 물론 K리그2 팀의 FA컵 우승은 전례가 없을 정도로 쉽지 않지만 최근 FA컵에서 하부 리그 팀들의 반란이 잦았다는 점에서 대전도 충분히 기대를 해볼 만하다.

동기부여는 또 있다. 대전이 안산을 꺾고 4라운드(16강)에 오른다면, 서울과의 만남이 기다리고 있다. K리그를 대표하는 명장이자 ‘2002 한일 월드컵’ 주역인 황선홍 감독과 최용수 감독의 맞대결이 성사될지 주목되고 있고, 무엇보다 황선홍 감독의 친정팀이 서울이라는 점에서 국내 축구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황선홍 더비가 성사되기 위해서는 우선 안산을 꺾어야 한다. 안산 역시 2라운드에서 시흥시민축구단을 3-0으로 꺾고 올라왔고, K리그2에서 치열한 순위 싸움을 펼치는 팀이다. 쉽지 않은 상대지만 대전은 올 시즌 안산을 상대로 홈 첫 승을 거둔 좋은 기억을 가지고 있고, 이런 기억을 바탕으로 승리를 자신하고 있다.

경기를 앞둔 대전이 선발 명단을 발표했다. 먼저 홈팀 대전은 바이오를 비롯해 박용지, 이저운, 정희웅, 김세윤, 이규로, 박진섭, 조재철, 이지솔, 황재훈, 김진영이 선발로 나선다. 벤치에는 안드레, 윤승원, 윤성한, 이슬찬, 김승섭, 윤경보, 김근배가 대기한다.

원정팀 안산은 펠리팡을 비롯해 임도현, 조인홍, 송진규, 임채관, 김연왕, 이지훈, 박종성, 김진래, 정호민, 김선우가 선발로 투입된다.

사진=장승하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