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파넨카 골' 메시, 개인 통산 700호골 달성...'역대 7번째'

[인터풋볼] 오종헌 기자= 리오넬 메시(33, 바르셀로나)가 개인 통산 700호골을 쏘아 올렸다.

바르셀로나는 1일 오전 5시(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캄프 누에서 열린 2019-20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3라운드에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2-2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바르셀로나는 승점 70점으로 리그 2위를 유지했다.

이날 바르셀로나는 선제골을 터뜨렸다. 전반 11분 메시의 코너킥이 코스타의 발에 맞고 그대로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하지만 전반 15분 페널티킥을 내줬다. 코스타의 첫 번째 킥은 테어 슈테겐이 막아냈지만 비디오판독 결과 슈팅 직전 테어 슈테겐이 골라인에서 발을 뗀 것이 확인되면서 재차 페널티킥이 선언됐고 사울이 마무리했다.

후반 이른 시간 메시가 다시 리드를 잡을 수 있는 기회를 맞이했다. 후반 5분 비달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파넨카 킥으로 마무리했다. 바르셀로나는 메시가 두 골에 관여했음에도 후반 16분 2번째 페널티킥을 내줬고 결국 승점 1점을 얻는데 그쳤다.

아쉬운 무승부였지만 메시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개인 통산 700호골. 메시는 700번째 득점을 터뜨리기까지 862경기 밖에 걸리지 않았다. 메시는 바르셀로나에서 630골, 아르헨티나 대표팀 유니폼을 입고 70골을 터뜨렸다.

이로써 메시는 현존 선수들 중 크리스티아누 호날두(728골)를 제외하면 유일한 700호골을 기록한 선수가 됐다. 축구 역사를 통틀어 봐도 700골 이상을 기록한 선수는 메시, 호날두를 포함해 게르트 뮐러, 펠레, 프렌츠 푸스카스, 호마리우, 요셉 비칸 등 총 7명뿐이다.

사진=BT스포츠, ESPN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종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