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K리그1 리뷰] '황현수-오스마르 헤더골' 서울, 포항 원정서 2-1 역전승...2연승+3위 도약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FC 서울이 포항 스틸러스 원정에서 역전승을 거두며 연승에 성공했다. 

서울은 22일 저녁 7시 30분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3라운드 원정 경기서 포항에 2-1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서울은 광주전에 이어 포항 원정까지 잘 넘기면서 연승 흐름을 타게 됐고, 단숨에 3위로 올라섰다. 

[선발 라인업]

포항(4-2-3-1): 강현무(GK) - 김용환, 하창래, 김광석, 심상민 - 오닐, 최영준 – 팔라시오스, 팔로세비치, 송민규 – 일류첸코

서울(3-5-2): 유상훈(GK) – 김주성, 김남춘, 황현수 – 김한길, 한승규, 오스마르, 한찬희, 김진야 – 박주영, 고요한

[전반전] 한 골씩 주고 받은 양 팀, 1-1로 전반 종료

양 팀은 전반부터 치열한 경기를 펼쳤다. 홈팀 포항이 이른 선제골을 넣으면서 앞서나갔다. 전반 4분 일류첸코의 압박에 김남춘과 유상훈 골키퍼 간의 사인이 맞지 않으면서 공이 뒤로 흘렀다. 일류첸코는 이를 놓치지 않고 여유있게 빈 골대로 공을 밀어넣으며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이후 서울도 세트피스로 찬스를 만들어냈다. 전반 17분 한찬희의 코너킥에 오스마르가 머리를 대면서 위협적인 헤딩슈팅으로 연결했다. 그러나 공이 살짝 뜨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포항 역시 전반 22분 팔로세비치가 헤딩으로 추가골을 노렸지만 유상훈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서울은 코너킥으로 동점골을 만들어냈다. 전반 34분 박주영이 정확한 코너킥을 연결했고, 수비수 황현수가 정확히 머리에 맞추며 골망을 흔들었다. 이로써 양 팀은 전반전 한 골씩 주고 받으며 후반전을 맞았다.

[후반전] 오스마르 헤딩골...서울, 포항에 역전승

후반 초반, 포항이 먼저 공격 흐름을 가져갔다. 후반 6분 포항이 패스플레이로 공격을 풀어냈고, 이광혁이 슈팅 찬스를 잡았다. 그러나 슈팅은 유상훈 골키퍼의 몸에 걸리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이어 후반 11분에는 김광석의 헤딩 슈팅이 골대에 맞으면서 골 찬스가 무산됐다. 

서울이 또다시 코너킥 한 방으로 경기를 뒤집었다. 후반 27분 주세종의 코너킥을 오스마르가 헤딩골로 연결하면서 역전에 성공했다. 

포항은 후반 31분 오닐 대신 심동운을 투입하며 총력전에 나섰다. 그러나 서울의 단단한 수비에 막혀 공격에 어려움을 겪었고, 경기 막판 일류첸코의 헤더마저 빗나가면서 홈에서 패배를 받아들였다. 

[경기결과]

포항(1): 일류첸코(전4)
서울(2): 황현수(전34), 오스마르(후27)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