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토트넘 여신’ 미모의 아나운서, 첼시 유니폼도 '찰떡'

[인터풋볼] 취재팀 = 축구팬들 사이에서 새로운 축구여신으로 뜨겁게 부상한 곽민선 아나운서가 ‘첼시 유니폼짤’을 선보였다.

e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하는 곽민선은 게임, 스포츠 방송 등에서 이름을 날리고 있다. 그중 축구 게임을 특히 좋아해 남성 팬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유튜브, 아프리가TV 등으로 개인 채널도 운영하고 있다.

곽민선 아나운서는 자신의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축구 유니폼 착용샷을 인증하기도 한다.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촬영한 프로필 사진이 큰 인기를 끌었다. 최근에는 첼시 유니폼도 입었다. 그는 배성재 아나운서와의 게임 대결에서 승리한 후 “애긔곤듀(배성재 닉네임) 그동안 고마웠어!!!”라며 첼시 유니폼 착용샷을 공개했다.

사진=곽민선 아나운서 소셜미디어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