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인어공주?' 이탈리아 女리포터, 풍선같은 '가슴 라인'

[인터풋볼] 취재팀 = 스포츠계 가장 섹시한 앵커로 뽑힌 딜레타 레오타의 환상적인 몸매가 공개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딜레타 레오타는 이탈리아에서 유명한 축구 기자다. 현재 이탈리아 'DAZN'에서 진행자를 맡고 있으며 과거 세리에B(2부) 담당 '스카이스포츠' 기자로 활동하기도 했다. 레오타는 뛰어난 몸매의 소유자로 개인 SNS 팔로워를 6백만 명 이상을 거느릴 정도로 엄청난 인기를 자랑한다.

레오타의 SNS에 아름다운 사진이 공개됐다. 레오타는 옆태가 드러나는 검정색 수영복을 입고 뛰어난 몸매를 자랑하고 있었다. 

사진=딜레타 레오타 SNS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