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공식발표] AFC, 3월 월드컵 예선 2경기 연기...FIFA와 합의해 일정 논의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고, 축구계에도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미 K리그 등 프로 리그 개막이 연기된 가운데 3월에 예정된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2경기도 연기가 되는 것이 유력해졌다.

대한축구협회는 2일 공지를 통해 “3월 예정된 월드컵 2차 예선을 연기하는 것에 대해 AFC 동부지역(east zone) 회의에서 합의했다. 이번 주 AFC 서부지역과 FIFA와 합의되면 상세 일정이 논의될 예정이다”며 3월에 열리는 월드컵 예선 2경기가 연기될 것이라 전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3월 26일 투르크메니스탄, 31일에 스리랑카와 2022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경기를 치른다. 그러나 투르크메니스탄이 코로나19를 우려해 AFC 풋살 챔피언십을 미뤘고, 한국인 입국제한 조치를 일찌감치 발동한 터라 방한을 거부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결국 월드컵 예선 2경기가 연기된다. 이미 국제축구연맹(FIFA)도 코로나 19 확산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를 드러내고 있었기 때문에 큰 이견 없이 경기를 연기했고, 추후 일정을 논의하기로 했다.

사진=인터풋볼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