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공식발표] 코로나19 여파...K리그1 대구-포항 경기 연기 확정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한국프로축구연맹이 코로나19의 확산에 따라 대표자 회의를 통해 K리그1 2경기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1일 오전 11시 K리그1 대표자를 소집해 회의를 열었다. 코로나19가 지역사회로 확산되면서 K리그 개막에도 차질이 생겼기 때문이다. 결국, 정부가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한 대구-경북 지역에서 열릴 예정이던 K리그 1라운드는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대상 경기는 대구-강원의 경기와 포항-부산의 경기다. 새로운 일정은 추후 지정된다.

리그 전체 일정 변경 여부는 향후 코로나 확산 상황을 면밀히 지켜본 뒤 연맹에서 결정하기로 위임하는 것으로 의견이 모아졌다.

K리그2 일정은 오후 2시 30분으로 예정된 K리그2 대표자 회의를 마친 뒤 논의 결과를 공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