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무조건 복귀시키자!"...첼시팬들, 토트넘전 암파두 활약에 환호

[인터풋볼] 오종헌 기자= 토트넘전에서 선발 출전한 암파두(19, RB라이프치히)가 원 소속팀 첼시의 현지 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라이프치히은 20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에서 토트넘에 1-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2차전을 홈에서 치르게 된 라이프치히는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경기 시작부터 토트넘을 거세게 압박한 라이프치히는 후반 12분 선제 결승골을 터뜨렸다. 베르너의 패스를 받은 라이머가 데이비스에게 파울을 당하며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키커로 나선 베르너는 이를 침착하게 마무리했다. 결국 라이프치히는 원정에서 귀중한 승리를 챙겼다.

라이프치히는 전체적으로 좋은 경기력을 보였지만 어린 유망주인 암파두의 활약이 돋보였다. 암파두는 지난 여름 첼시를 떠나 라이프치히와 1시즌 임대 계약을 맺었다. 토트넘전에서 주전 수비수였던 우파메카노가 경고 누적으로 1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받았고 이에 암파두가 깜짝 선발 출장했다.

이날 암파두는 클로스터만, 할슈텐베르크와 함께 라이프치히의 3백을 구축했다. 경기 초반 몸이 덜 풀린 듯 살짝 불안한 모습을 보여줬지만 이내 정상 컨디션을 되찾고 조직적인 수비를 펼쳤다. 암파두는 자신감 있는 경기력으로 팀의 무실점 승리에 기여했다.

영국 '풋볼런던'은 경기가 끝난 후 "암파두는 현재 첼시에서 뛰고 있지 않지만 첼시 팬들은 토트넘전에서 보여준 그의 활약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 토트넘은 암파두의 인상적인 경기력에 기회를 쉽사리 만들지 못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이 매체는 "첼시 팬들은 SNS를 통해 암파두에게 환호했다. 특히 어떤 팬은 트위터에 '램파드는 여름에 무조건 암파두를 복귀시켜야 해. 현재 첼시에 있는 모든 중앙 수비수들보다 나은 것 같아'라는 반응을 남겼다"고 덧붙였다.

이 밖에도 “암파두가 오늘 밤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첼시는 암파두의 재능을 모르고 임대 보냈나?”, “암파두의 볼 다루는 능력은 최고야!” 등 다양한 반응을 남기며 암파두에게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종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