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FC서울, 18일 멜버른전서 신규 입단 4인방 환영식 개최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FC서울이 18일(화) 오후 7시 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호주 멜버른 빅토리와의 ACL 조별예선 첫번째 홈경기를 가진다.

이 날 경기에서는 FC서울이 2020시즌을 준비하면서 새롭게 영입한 한찬희, 김진야, 한승규, 아드리아노 4명의 선수를 환영하는 환영식을 진행한다. 식전행사로 진행되는 환영식은 입단을 축하하는 꽃다발 증정과 대표로 아드리아노 선수와 인터뷰 시간을 가진다. 이 밖에 FM서울 코너에서는 신인선수를 초대하여 자기소개, 앞으로의 포부 등을 들어보는 시간을 마련한다.

또한 코로나 바이러스와 관련하여 FC서울도 관계기관의 대응 매뉴얼을 기준으로 안전한 관람을 위한 준비를 한다.

SNS를 통해 안전한 관람을 위한 알림영상을 제작하여 업로드한다. 또 경기 당일은 기존 이동경로를 대폭 축소하여 경기장 안으로 들어오는 이동동선에 열감지 카메라를 반드시 통과하도록 관람객 이동동선을 재정비한다. 아울러 의심환자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하여 경기장 외부에 별도의 격리공간도 운영한다.

또한 필수적으로 전체관람객을 대상으로 문진표를 작성해야 함에 따라 당일 현장 작성이 가능하도록 준비한다. 당일 문진표 작성으로 인한 혼잡과 불편을 최소화 하고자, 프로축구연맹과 FC서울 홈페이지를 통해 문진표 양식을 다운받아 사전에 작성할 수 있다.

사진 = FC서울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