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U-23 리뷰] 호주, 10명 싸운 우즈벡 1-0 제압...도쿄행 티켓 획득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호주가 U-23 챔피언십 3-4위전에서 우즈벡을 제압하며 도쿄행 티켓을 획득했다.

호주는 22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3-4위전에서 우즈베키스탄을 1-0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호주는 3위를 확정하며 2020 도쿄 올림픽 본선 진출 티켓을 따냈다.

도쿄행 티켓이 걸린 3-4위전에서 양 팀 모두 총력전을 펼쳤다. 먼저 호주는 디어고스티노를 비롯해 부만, 던컨, 바쿠스, 뎅, 라이언, 글로버 등을 선발로 내세웠다. 우즈벡 역시 주축 선수들을 대거 투입하며 승리를 노렸다.

경기는 팽팽했다. 우즈벡은 중원에서 패스 플레이를 시도하며 빠른 공격을 시도했고, 호주는 높이와 조직력을 이용해 찬스를 만들었다. 전반에 우즈벡이 몇 차례 찬스를 잡았지만 살리지 못했고, 전반은 0-0으로 끝이 났다.

호주가 선제골을 만들었다. 후반 2분 던컨의 패스를 받은 디어고스티노가 선제골을 터뜨리며 리드를 잡았다. 이후 우즈벡은 후반 8분 보조로프를 투입하며 변화를 가져갔지만 이것이 악수가 됐다. 후반 14분 보조로프가 퇴장을 당하면서 우즈벡이 수적 열세에 놓이게 됐다.

악재가 겹친 우즈벡이 남은 교체 카드 2장까지 모두 사용하며 공세를 펼쳤지만 호주의 수비벽을 뚫지는 못했고, 결국 경기는 호주의 승리로 끝이 났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