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레드냅, “포그바는 위대한 선수, 맨유가 잡을 수 있을까?”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과거 토트넘을 이끌었던 해리 레드냅 감독이 폴 포그바를 위대한 선수라고 표현하면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그를 지킬 수 있을지 의문을 표했다.

지난 2016년 화려한 복귀를 알렸던 포그바가 맨유와 점점 멀어지는 모양새다. 기량만큼은 확실하지만 톡톡 튀는 성향으로 팀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는 경우가 많았고 이제는 부상까지 자주 당해 팬들의 지지도 예전 같지 않은 모습이다. 지난여름에는 레알 마드리드 이적을 열망한다는 의사를 공공연하게 밝히며 맨유를 불편하게 만들기도 했다.

그런 포그바의 계약기간은 2021년 여름까지다. 계약기간이 2년도 남지 않았지만 재계약 성사는 요원해 보인다. 포그바는 이적을 원하고 있고 맨유도 가능한 한 빠르게 거취를 결정해야 이적료를 챙길 수 있다. 에이전트인 라이올라는 이미 움직이고 있다. 최근 맨유와 대립각을 세웠던 라이올라는 포그바의 이적을 위해 레알, 유벤투스와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맨유도 제대로 된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는 포그바를 판매하고 새로운 미드필더를 영입하겠다는 계획을 가지고 있다. 맨유 역시 이번 여름에 포그바를 판매할 적기로 판단하고 있다.

이에 대해 ‘스카이스포츠’는 “맨유는 겨울에 포그바가 떠나면 대체 자원을 구하기가 어렵다는 것을 알고 있고, 여름에 결별할 가능성이 높다. 맨유는 포그바의 이적료로 1억 5000만 파운드(약 2260억 원)를 책정했지만 계약 기간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이기에 이적료를 전부 받기는 어려울 전망이다. 현재 포그바는 레알 이적을 선호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런 상황에서 레드냅 감독은 “나는 포그바가 위대한 선수라고 생각한다. 맨유도 그를 잃기를 원하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포그바는 세계 최고의 클럽 중 한 팀에서 뛰고 있다. 그러나 만약 그가 떠나기를 원한다면? 팔고 이윤을 남겨야 한다. 그리고 다른 선수들을 데려와야 한다”며 떠나고 싶은 선수를 지키기는 어렵다고 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