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할리웃POP]아만다 사이프리드, 러블리 여신..출산 후에도 청순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아만다 사이프리드(34)가 여전한 청순 미모를 자랑했다.

16일(한국시간)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쉬닷컴은 할리우드 배우 아만다 사이프리드의 근황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이날 일본에서 열린 한 행사에 참석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러블리한 핑크빛 원피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는 청순한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남편 토마스 사도스키와의 사이에서 지난 2017년 3월 딸을 출산했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