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김가연, 딸과 엄마 아닌 언니 같아..단아한 한복 자태

김가연 인스타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김가연이 딸과 함께 단아한 한복 자태를 선보였다.

16일 배우 김가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복인 신년 인사회 가기 전 검은 당의 너무 아름다워서 위통도 잊었다"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인증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가연은 딸과 함께 한복을 입고 인증샷을 남기고 있는 모습. 김가연은 딸과 자매처럼 보이는 동안 미모를 과시, 팬들을 감탄하게 만들었다.

한편 김가연은 지난 2011년 프로게이머 임요환과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