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울산, ‘U-20 준우승 신화 주역’ 최준 등 4명 영입
사진= 울산 현대 제공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울산현대가 유스팀 출신 골키퍼 서주환-민동환과 수비수 최준-설영우를 우선지명으로 영입했다.

서주환은 1999년생으로, 울산대학교 2학년을 마치고 프로 계약을 체결했다. 190cm의 장신으로 공중볼 처리에 강점을 보인다.

민동환은 현대고등학교를 졸업하며 바로 프로무대로 직행한다. 2019 시즌 박정인에 이어 현대고 졸업 직후 울산현대로 직행하는 해당 시즌 유일한 선수라는 타이틀을 얻게 됐다.

두 선수 모두 발기술이 좋고 공격 전개에도 능해, 골키퍼로부터 빌드업을 시작하는 현대축구의 트렌드와 부합한다.

서주환은 “어려서부터 꿈꿨던 자리에 오게 되어 영광이다. 치열한 프로의 세계에 진입한 만큼, 더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민동환은 “울산현대라는 좋은 팀에 오게 되어 영광이다. 현대고 시절에도 클럽하우스에서 형들을 보며 꿈을 키웠는데, 이제 프로에 왔으니 프로답게 잘 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남겼다.

풀백 최준은 유스팀 현대고 졸업 후 연세대학교를 거쳐 이번 시즌 울산현대에 입단했다. 빠른 주력을 활용해 측면 공격과 수비를 오가는 플레이를 즐긴다. 최준은 2019년 폴란드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에 출전하여 준결승에서 결승골을 기록하며 대한민국을 결승으로 이끈 경험이 있다. 최준은 “어렸을 때부터 울산현대를 보고 자랐다. 꿈꿔온 곳에 오게 되어 감격스럽다.”고 소회를 남겼다.

마찬가지로 측면 수비수인 설영우는 현대중-현대고를 거쳐 울산대로 진학, 3학년을 마치고 프로에 입문한다. 크로스가 장점인 설영우는 “대한민국 최고의 클럽에 오게 되어 기쁘다. 클럽의 명성에 어울리는 훌륭한 선수가 되겠다.”고 밝혔다.

[2019 우선지명 골키퍼, 수비수 프로필]

- 서주환 : GK / 1999년 6월 24일생 / 190cm, 79kg / 현대중 - 현대고 - 울산대

- 민동환 : GK / 2001년 1월 12일생 / 187cm, 82kg / 현대중 - 현대고

- 최준 : DF / 1999년 4월 17일생 / 177cm, 72kg / 현대고 - 연세대

- 설영우 : DF / 1998년 12월 5일생 / 181cm, 74kg/ 현대중 - 현대고 - 울산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