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SON 동료‘ 아내는 벨기에 승마녀...역대급 미모 자랑

[인터풋볼] 손흥민과 함께 토트넘에서 뛰고 있는 토비 알더베이럴트(이하 토비)의 미녀 아내가 화제다.

토트넘의 핵심 센터백인 토비는 아내의 미모로 인해 주위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토비의 아내 이름은 샤니 반 미에그헴으로 벨기에의 승마녀로 통한다. 오랜 기간 토비와 교제한 미에그헴은 지난 2015년 결혼에 골인했다. 이후 두 사람은 행복한 부부생활을 하다가 아이를 낳아 사랑스러운 가정을 꾸리기도 했다.

미에그헴은 토비의 아내이기도 하지만 결혼 전부터 벨기에 승마 잡지 표지 모델로 활동할 만큼 세련된 미모를 지녔다. 미에그헴은 출산 이후에도 여전히 아름다운 외모로 주위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알더베이럴트, 반 미에그헴 SNS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