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호날두 여친 조지나, 티팬티만 입고 엉덩이 자랑 '육감적'

[인터풋볼] 취재팀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여자친구 조지나 로드리게스가 자신의 엉덩이를 자랑했다. 

조지나는 호날두 만큼 꾸준한 운동으로 몸매를 유지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조지나는 개인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운동 사진과 화보 등으로 몸매를 과시하고 있다.

이번에는 색다르게 자신의 몸매를 뽐냈다. 조지나는 수영장에서 티팬티만 입고 자신의 엉덩이를 자랑하는 동영상을 올렸는데, 물속에서 나와 자신의 엉덩이를 공개하는 부분은 슬로우 모션으로 처리하며 당당하게 엉덩이를 강조했다. 

사진=조지나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