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EL 리뷰] ‘로테이션 가동’ 아스널, 리에주와 2-2 무승부...조 1위 32강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로테이션을 가동한 아스널이 스탕다르 리에주에 비겼다. 하지만 아스널의 다음 라운드 진출에는 큰 지장이 없었다.

아스널은 13일 오전 2시 55분(한국시간) 벨기에 리에주에 위치한 마우리체 두프라제에서 열린 스탕다르 리에주와의 2019-20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F조 조별리그 6차전 원정경기에서 2-2 무승부를 거뒀다. 승점 1점을 추가한 아스널은 조 1위로 32강에 진출한다.

아스널은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골문은 마르티네즈가 지켰다. 소크라티스, 루이스, 마브로파노스가 3백에 섰다. 사카, 윌록, 귀엥두지, 나일스가 중원에 포진했다. 공격은 넬슨, 라카제트, 스미스로우가 이끌었다.

아스널은 후반 2분, 일격을 허용했다. 바스티안의 중거리 슈팅이 소크라티스 맞고 굴절되며 그대로 아스널의 골망을 갈랐다. 두 번째 실점도 수비 실수에서 나왔다.

후반 24분, 아말라의 슈팅이 또 다시 마브로파노스의 몸 맞고 굴절되며 골문으로 들어갔다. 0-2로 뒤지자 아스널 벤치는 후반 24분, 소크라티스 대신 마르티넬리를 투입하며 공격을 강화했다.

아스널은 홈에서 열린 리에주와의 경기에서 4-0으로 승리했다. 때문에 리에주와 승점 10점으로 동률을 이뤘지만 3골을 추가실점하지 않으면 조 2위를 확정 짓는 상황이었다.

하지만 아스널은 자력으로 32강 티켓을 가져왔다. 후반 33분, 라카제트가 만회골을 터트렸다. 후반 37분, 사카가 절묘한 중거리 슈팅으로 동점을 만들었고, 리에주를 따돌리는데 성공했다. 아스널은 무승부로 경기를 마무리했고, 조 1위로 32강에 진출한다.

[경기 결과]

스탕다르 리에주(2) : 바스티안(후반 2분), 아말라(후반 24분)

아스널(2) : 라카제트(후반 33분), 사카(후반 37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