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E-1 챔피언십 기자회견] 中 지아 감독, "많이 배웠다...한국 대표팀 더 발전할 것"

[인터풋볼=부산] 윤효용 기자=   중국 대표팀 감독이 한국 여자 대표팀의 경기력을 칭찬했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여자 축구 대표팀은 10일 오후 4시 15분 부산 구덕 운동장에서 열린 2019 EAFF-1(동아시아축구연맹)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에서 중국과 개막전에서 0-0 무승부를 거뒀다.

중국 대표팀의 지아 슈관 감독은 경기 후 “우리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다. 많이 배운 경기였다. 한국 대표팀도 좋은 경기를 펼쳤다. 짧은 시간에 많이 발전했다는 인상을 받았다. 앞으로 더 발전할 것 같다”며 소감을 말했다.

중국은 이날 우리 대표팀의 적극적인 측면 공간에 많은 찬스를 허용했다. 지우 슈관 감독은 후반전 선수 교체를 통해 한국의 측면 공격을 제어하려고 애썼다. 

지우 슈관 감독은 “한국 대표팀이 측면을 적극 활용했다. 선수 교체로 그 점을 보강해야 했기에 교체를 감행했다”고 설명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