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수치스러운 수비야" 아스널 팬들, 부진한 샤카에 맹비난

[인터풋볼] 신동현 기자= 아스널의 팬들이 실망스러운 모습을 보인 그라니트 샤카를 맹비난했다.

아스널은 10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에 3-1로 승리했다. 이로써 아스널은 리그 7경기 무승(4무 3패)의 늪에서 탈출하는데 성공했다.

웨스트햄은 전반 38분 앙헬로 오그본나의 선제골로 앞서나갔다. 이후로도 웨스트햄은 아스널을 압박하며 우세한 경기를 펼쳤다. 하지만 아스널은 후반 15분 터진 마르티넬리의 골을 기점으로 후반 21분과 후반 24분 니콜라스 페페와 오바메양이 연이어 골을 성공시키며 승리를 거뒀다.

아스널의 팬들이 불만을 가진 장면은 선제골에서 비롯됐다. 파블로 포르날스의 크로스가 문전 안으로 향하자 오그본나가 쇄도했고 샤카가 머리로 거둬내려고 했지만 골로 이어졌다. 이에 아스널의 팬들을 샤카의 수비를 비판했다.

영국 ‘익스프레스’는 성난 아스널 팬들의 반응을 전했다. 아스널의 팬들은 “샤카는 겁쟁이다. 그에게는 공을 거둬내는 것보다 다치지 않는 것이 더 중요해 보인다. 도대체 왜 아스널에 샤캬가 있는 것인지 모르겠다. 그는 EPL에 적합하지 않다”며 비판을 가했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