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선두 확정' 바르사, 인테르 원정서 로테이션 가동 예정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바르셀로나가 인터 밀란 전에서 로테이션을 가동할 것으로 보인다.

바르셀로나는 오는 11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밀라노 주세페 메아차에서 열리는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F조 6차전 원정 경기에서 인터 밀란을 상대한다,

바르셀로나는 일찌감치 F조 1위를 확정했다. 5경기 3승 2무를 거두며 승점 11점을 확보했고, 2위 인터밀란(승점 7점)보다 4점을 앞서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마지막 경기에서 패하더라도 1위로 16강에 진출한다.

이에 바르셀로나는 주전 대부분에게 휴식을 줄 것으로 보인다. 스페인 ‘스포르트’는 9일(한국시간) “바르셀로나가 인터 밀란 원정에서 로테이션을 가동할 것이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네토가 공식적인 데뷔전을 치를 것이다. 오른쪽 수비에는 와귀에를 투입하며 세르지 로베르토에게 휴식을 줄 것이다. 센터백에는 로날도 아라우주가, 미드필더에는 비달과알레냐가 선발 출전할 것이다. 공격진에는 카를레스 페레즈가 출격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