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1위 더 브라위너와 2개 차’ 손흥민, EPL 도움 단독 2위 등극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원더골을 터트린 손흥민이 어느덧 도움 순위도 2위에 올랐다. 1위 케빈 더 브라위너와의 차이는 불과 2개이다.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번리와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에서 5-0 대승을 거뒀다.

손흥민의 활약이 빛났다. 손흥민은 전반 5분, 케인의 중거리 골을 도우며 도움을 적립했다. 그리고 전반 32분, 믿을 수 없는 고을 터트렸다. 자신의 진영 페널티 박스 부근에서 드리블을 시작했고, 본인이 직접 마무리하며 번리의 골망을 가른 것이다. 장장 70-80미터를 단독 드리블 한 후 득점에 성공한 손흥민이었다.

최고의 활약을 펼친 손흥민 덕에 토트넘은 번리를 손쉽게 제압할 수 있었다. 마라도나와 메시를 연상시키는 손흥민의 원더골에 많은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하지만 손흥민은 도움에서도 조용히 자신의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무리뉴 감독 이후 거의 매 경기 1도움 씩 쌓고 있는 손흥민은 이날도 케인의 골을 도우며 리그 7호 도움을 달성했다. 이는 프리미어리그 도움 순위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1위는 9개의 더 브라위너이다. 손흥민의 뒤를 6개의 다비드 실바, 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 앤드류 로버트슨 등이 잇고 있다. 득점뿐만 아니라 도움에서도 진가를 발휘하고 있는 이번 시즌의 손흥민이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