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K리그1 리뷰] ‘김건희-김경중 2골’ 상주, ‘유스 대거 출전’ 수원에 4-1 승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상주 상무가 수원 삼성을 꺾고 시즌 마지막 경기를 승리로 마감했다. 수원은 유스 출신 어린 선수들을 대거 기용하며 다음 시즌을 준비했다.

상주는 30일 오후 3시 상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수원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19 38라운드 홈경기에서 4-1 승리를 거뒀다. 김건희와 김경중이 2골로 상주의 승리를 이끌었다.

상주는 3-5-2로 나섰다. 윤보상이 골문을 지켰다. 마상훈, 김경재, 권완규가 3백에 섰고, 박대한과 강상우가 측면에 포진했다. 중원에 안진범, 이규성, 배신영이 자리했고, 투톱은 김건희와 김경중이었다.

수원도 3백으로 맞섰다. 골문은 박지민이 지켰다. 박대원, 김태환, 박준형이 3백에 섰고, 고승범, 이상민, 안토니스, 최정훈이 중원에 포진했다. 한석희, 타가트, 박상혁이 공격 선봉에 섰다.

선제골은 수원의 몫이었다. 전반 3분 만에 한석희가 상주의 골망을 흔들었다. 하지만 상주의 반격도 거셌다. 전반 13분, 배신영의 크로스를 김경중이 마무리했고, 전반 44분, 김건희가 역전골을 터트리며 상주가 앞선 채 전반전이 마무리됐다.

후반전도 상주가 경기를 지배했다. 후반 14분, 김경중이 쐐기골을 터트렸고, 후반 36분, 이규성의 패스를 김건희가 마무리하며 스코어를 4-1로 만들었다. 이후 더 이상의 골은 터지지 않았고, 상주가 수원을 제압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경기 결과]

상주 상무(4) : 김경중(전반 13분, 후반 14분), 김건희(전반 44분, 후반 36분)

수원 삼성(1) : 한석희(전반 3분)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