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U17 WC 리뷰] ‘최민서 결승골’ 한국, 앙골라 1-0 꺾고 10년만에 8강 진출!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대한민국 U-17 대표팀이 10년 만에 U-17 월드컵 8강에 진출했다. 최민서가 결승골을 터트리며 한국의 8강 진출을 견인했다.

대한민국은 6일 오전 4시 30분(한국시간) 브라질 고이아니아에서 열린 앙골라와의 2019 FIFA U-17 월드컵 16강전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8강에 진출한 한국은 2009년 나이지리아 대회 이후 10년 만에 8강 진출에 성공했다.

한국의 골문은 신송훈이 지켰다. 이태석, 이한범, 홍성욱, 손호준이 4백에 섰다. 중원에 오재혁, 윤석주, 백상훈이 포진했고, 김륜성, 최민서, 정산빈이 공격을 이끌었다.

전반 5분, 한국은 백상훈의 슈팅으로 포문을 열었다. 하지만 백상훈의 슈팅은 골문을 외면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전반 35분, 한국이 선재골을 터트렸다. 정상빈의 슈팅이 골키퍼 맞고 흐르자 최민서가 감각적인 발리슈팅으로 마무리했다.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이 마무리됐다.

후반 11분, 정상빈이 좋은 위치에서 프리킥을 유도했다. 키커로 나선 정상빈의 슈팅은 날카로웠지만 골키퍼 정면으로 향하며 추가득점에 실패했다.

후반 24분, 정상빈 대신 김용학이 투입됐다. 후반 33분 최민서가 수비를 제친 뒤 슈팅을 날렸지만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한국 벤치는 후반 44분 김륜성 대신 엄지성을 투입하며 수비를 강화했다.

추가시간이 4분 주어졌다. 이후 더 이상의 골은 터지지 않았고, 한국이 리드를 지키는데 성공하며 8강 진출 쾌거를 달성했다.

[경기 결과]

대한민국(1) : 최민서(전반 35분)

앙골라(0) :

사진 =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