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분석 승부예측
[스포터 프리뷰] ‘3위 목표’대구vs‘우승 목표’전북, 양보할 수 없는 혈투 예고

[인터풋볼] 이제 3경기만 남겨둔 현재 대구는 3위 서울과 승점 4점차, 전북은 1위 울산과 승점 3점차를 유지하고 있다. 대구와 전북은 서로의 목표를 위해 꼭 ‘승점 3점’이 절실하다.

대구FC와 전북 현대는 3일 오후 6시 DGB 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19’36라운드에서 맞붙는다. 현재 대구는 12승 14무 8패 승점 50점으로 4위를, 전북은 20승 12무 3패 승점 72점으로 2위에 위치해있다.

대구는 파이널 라운드에 들어와서 삐걱하고 있다. 파이널 라운드 전 9경기 무패를 기록하며 미친 상승세를 보여주다가 울산과의 경기에서 1-2로 패배한데 이어 포항과도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서울도 1무 1패를 기록했던 것을 감안하면 더욱 아쉬운 상황의 대구이다. 3위를 목표로 하는 대구 입장에선 최종전 서울전에 앞서 최대한 승점차이를 줄여놔야 한다. 다득점에서 ‘11점’차이가 나기 때문에 승점 2점차 이내로 줄여야 한다. 지난 31R 전북 원정에서 2-0 승리의 기억을 떠올리는 대구다.

전북은 피말리는 우승 경쟁 레이스를 달리고 있다. 파이널 라운드를 진입하고 나서 1승 1무를 기록한 전북은 같은 기간 울산이 2승을 거두면서 승점 1점 차이에서 ‘3점’차이로 벌어졌다. 더 이상 승점차이를 벌려서는 안 된다. 특히 다음 라운드가 ‘우승 경쟁 상대’울산이기에 역전 우승을 위해선 대구전은 무조건 잡고 가야한다. 다만 최근 10경기에서 유일한 패배가 대구전인 만큼 쉽지는 않을 전망이다. 그래도 원정에서 9승 6무 1패로‘원정 깡패’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전북이기에 대구 원정이 무섭지만은 않다.

대구는 ‘대구에로’세징야가 복귀한다. 지난 34R 포항전에서 경고누적으로 못 나온 세징야는 다시 그라운드에 복귀할 채비를 마쳤다. 대구가 자랑하는 ‘대승가’정승원-에드가-김대원 트리오에 세징야까지, 완전체가 다시 모이기 때문에 대구는 다시 한 번 전북을 잡아보겠다는 다짐이다. 특히 세징야는 이번 시즌 전북 상대로 강한 모습을 보였다. 2골 1도움을 기록하며 3경기에서 모두 득점 포인트를 기록했다. 이번 경기 역시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며 전북의 발목을 잡을지 주목된다.

전북은 8년만의 토종 선수 ‘10-10’기록의 보유자 문선민과 10골 6도움을 기록하고 있는 로페즈를 믿는다. ‘닥공(닥치고 공격)’으로 상대팀을 무너뜨렸던 전북은 이번 시즌 ‘실리축구’를 하는 팀들에게 고전하는 경우가 많았다. 내려선 팀의 라인을 끌어올리기 위해선 역시 빠른 선취골이 필수적이다. 따라서 문선민과 로페즈의 전반 득점 여부에 따라 이번 경기의 흐름이 정해질 것이다. 더불어 지난 서울전에서 경고누적으로 나오지 못했던 손준호가 그라운드로 복귀하기에 전북 역시 완전체로 대구를 맞이한다.

스포츠 적중문화를 선도하는 스포라이브(SPOLIVE) 데이터에 따르면 이번 시즌 맞대결에서 1승 1무 1패로 대등한 경기력을 보이고 있다. 다만 전북이 최근 원정 3경기에서 3무를 기록하고 있다는 점과 대구는 후반 30분 이후로 가장 많은 득점 분포도를, 전북은 후반 30분 이후로 가장 많은 실점 분포도를 보여주고 있기에 대구의 선 수비 후 후반의 공략이 먹힐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대구의 승리가 점쳐진다.

글=스포라이브 기자단 '스포터 1기' 박지원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라이브 데이터 센터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