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스몰링 부인, 란제리 모델 출신의 빵빵한 볼륨감

[인터풋볼] 취재팀 = 크리스 스몰링의 부인 샘 쿡이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선보였다.

스몰링은 지난 2010년 풀럼을 떠나 맨유에 합류했다. 이후 꾸준히 맨유의 수비를 이끈 스몰링은 루이스 반 할 감독 체제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하지만 조세 무리뉴 감독과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을 거치며 기회가 줄어들었고 결국 이번 시즌 로마로 임대 이적했다.

스몰링의 부인 쿡은 영국의 란제리 모델로 활동한 바 있다. 또한 DJ로 활약하며 유명 DJ들과 함께 세계적인 규모의 축제에 나섰다. 평소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화제를 모았던 쿡은 자신의 SNS에 란제리를 입은 사진을 올려 다시 한번 눈길을 모았다.

사진= 쿡 SNS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