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U-17 WC 리뷰] U-17 대한민국, 프랑스에 1-3 완패...1승 1패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대한민국 17세 이하(U-17) 대표팀이 프랑스에 완패를 당했다.

김정수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17 대표팀은 31일 새벽 5시 블라질 고이아니에 위치한 에스타디오 다 세리냐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1-3으로 패했다. 이로써 대한민국은 1승 1패 승점 3에 머물렀고, 조 2위를 유지했다.

김정수 감독은 최민서, 이종훈, 오재혁, 윤석주, 백상훈, 김륜성, 이한범, 홍성욱, 손호준, 신송훈을 선발로 기용했다.

양 팀은 전반 초반 팽팽한 주도권 싸움을 벌였다. 이 가운데 선제골은 프랑스의 몫이었다. 프랑스는 이자크 리하지의 스루 패스를 받은 아르나우드 무잉가가 대한민국의 골 망을 흔들었다.

한국은 엄지성의 날카로운 슛 등으로 반격에 나섰지만, 프랑스의 빠른 공격 전개에 고전을 면치 못했다. 이에 한국은 전반 41분 정상빈 투입하며 일찌감치 승부수를 띄웠다.

그러나 전반 42분 나오리우 아하마다의 패스를 이어받은 티모시 펨벨레가 골을 기록했고, 한국은 2점 리드를 내준 채 전반을 마쳤다.

한국은 후반 시작과 함께 공격적으로 나서며 2점차를 만회하려고 노력했다. 그리고 후반 31분 김용학을 투입하며 공격에 힘을 더했다.

하지만 후반 33분 역습 상황에서 리하지에게 또 골을 헌납하며 패색이 짙어졌다. 한국은 후반 44분 정성빈이 박스 안에서 골을 기록하며 1점 만회에 성공했지만, 결국 2점 차로 패배하고 말았다.

[경기결과]

대한민국(1) : 정성빈(후44)

프랑스(3) : 무잉가(전17), 펨벨레(전42), 리하지(후33)

사진=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