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호날두, '섹시+청순' 우크라이나 여신과 '엄지척'

[인터풋볼] 취재팀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 포르투갈)이 우크라이나 원정 경기에서 '우크라이나 축구 여신'을 만났다.

포르투갈은 지난 15일(한국시간) 우크라이나 올림피스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의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연맹(유로 2020) 조별리그 B조 원정 경기에서 1-2로 패했다. 이날 호날두는 개인 통산 700호 골을 넣었으나 포르투갈의 패배를 막지 못했다.

경기 종료 후 호날두는 우크라이나 축구 리포터 블라디 세단을 만난 것으로 전해졌다. 세단은 자신의 SNS를 통해 호날두와 만난 순간을 기념했다. 사진 속 호날두는 밝은 표정으로 왼손 엄지를 올려세웠다.

한편 블라디 세단은 축구 팬들에게 익숙한 리포터다. 그는 맨체스터 시티에서 활약하는 올렉산드르 진첸코(22, 우크라이나)의 여자친구이다. 최근에는 진첸코로부터 청혼 프러포즈까지 받았다.

사진=세단 SNS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