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즈베즈다 감독, “수준 높은 토트넘 공격수들 강력했다, 역시 쉽지 않아”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토트넘 홋스퍼에 대패를 당한 츠르베나 즈베즈다 감독이 상대를 치켜 세웠다.

토트넘은 23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츠르베나 즈베즈다와의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 홈경기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최근 부진한 토트넘이 작정한 듯 초반부터 몰아친 경기였다. 해리 케인, 손흥민, 델레 알리, 에릭 라멜라를 공격 라인에 배치한 토트넘은 전반 9분 만에 해리 케인의 선제골로 앞섰다.

선제골 부담을 턴 토트넘은 전반 16분과 44분 손흥민의 연속골로 전반전에 승기를 잡았다. 그리고 후반 12분 라멜라와 후반 27분 케인의 골을 곁들인 끝에 완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4경기 만에 짜릿한 승전보를 올렸고, 지난 바이에른 뮌헨전 패배를 딛고 챔피언스리그 B조 2위로 뛰어올랐다.

비록 즈베즈다가 현재 세르비아 리그 1위 팀이라지만 실력 차이는 너무도 컸다는 것을 보여준 경기였다.

이를 즈베즈다의 블라탄 밀로제비치 감독도 인정했다. 밀로제비치 감독은 경기 후 “소극적인 경기 결과는 너무도 무거웠다. 우리는 패스와 공격적인 플레이로 토트넘을 넘으려 했지만 그렇게 되지 않았다. 이 충분했다. 토트넘을 상대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우리가 많은 유효 슛을 기록했다는 것에 만족한다”라면서 “토트넘은 훌륭한 팀이다. 피지컬적으로 준비가 잘 됐고, 수준 높은 선수들의 공격은 강력했다. 이들은 우리의 모든 실수를 골로 만들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이제 반을 치렀다고 본다. 아직 3경기가 남았고 이 중 2경기는 홈에서 열린다. 많은 승점을 잃었지만 많은 것을 배웠다. 홈팬들 앞에서는 좀 더 안전하게 경기 하겠다”라고 앞으로 각오도 전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