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손흥민, 시작부터 활기찼다...토트넘의 추진력” 英매체 극찬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멀티골을 넣으며 차범근의 대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한 손흥민을 향해 찬사가 쏟아졌다.

토트넘은 23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츠르베나 즈베즈다와의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 홈경기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의 활약이 돋보인 경기였다. 힘들었던 A매치 기간 이후 다시 전의를 불태운 손흥민은 초반부터 날카로웠다. 해리 케인의 골로 앞서던 전반 16분 손흥민은 에릭 라멜라의 크로스를 이어받아 토트넘에 두 번째 골을 안겼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전반 44분 손흥민은 좌측면을 파고들며 감각적인 왼발 슛으로 승리에 쐐기를 박는 골까지 기록했다.

손흥민의 활약 등 5점 차 대승을 거둔 토트넘은 4경기 만에 짜릿한 승전보를 올렸고, 지난 바이에른 뮌헨전 패배를 딛고 챔피언스리그 B조 2위로 뛰어올랐다.

손흥민 개인으로는 차범근의 유럽 121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역대 한국인 최고 선수에 한 발 더 다가설 수 있었다.

이런 손흥민을 향해 찬사가 쏟아졌다. 영국의 ‘풋볼 런던’은 경기 후 “손흥민의 움직임은 시작부터 매우 활기찼다. 그리고 라멜라의 패스를 받아 16분 만에 2점 차 리드를 만들었다. 전반 종료 직전 즈베즈다를 침몰시키는 두 번째 골도 넣었다. 에릭 다이어와 교체되기 전에는 해트트릭에 거의 가까워지기도 했다. 손흥민과 라멜라는 오늘 밤 토트넘에 추진력이 됐다”라면서 손흥민을 극찬했다. 그리고 케인, 라멜라, 탕귀 은돔벨레와 함께 팀내 가장 높은 평점 9점을 부여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