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In 발렌시아] 아쉬움 털어내고 이강인, UCL 준비...릴전 앞두고 훈련 소화

핑크색 축구화를 신은 이강인

[인터풋볼=발렌시아(스페인)] 임지원 통신원= 이강인이 리그에서의 아쉬움을 털어내고 챔피언스리그 출전을 준비한다. 이강인은 챔피언스리그 릴과의 경기를 하루 앞두고 진행된 발렌시아의 훈련을 밝은 모습으로 소화했다.

발렌시아는 24일 오전 4시(한국시간) 프랑스 릴에 위치한 스타드 피에르-모루아에서 릴을 상대로 2019-20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H조 조별리그 3라운드 원정경기를 치른다. 2위 발렌시아와 4위 릴의 맞대결이다.

이강인은 지난 주말 열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리그 원정경기에서 후반 32분 교체 투입되며 그라운드를 밟았다. 하지만 후반 44분, 상대 공격을 저지하려다 퇴장 당했다. 주심은 경고 카드를 꺼냈지만 VAR을 확인한 후 퇴장으로 정정했다. 이강인의 프로 첫 퇴장이었다.

퇴장 명령을 받고 라커룸으로 들어가는 이강인은 얼굴을 감싸며 자신의 행동을 자책했다. 팀 동료들의 증언에 따르면 이강인은 라커룸에서 눈물을 흘린 것으로 알려졌다. 셀라데스 감독은 “이강인은 아직 어리고 발전하는 단계”라며 이강인을 보호했다.

이제 리그에서의 아쉬움을 털어내고 챔피언스리그에 집중해야 할 때이다. 이강인은 퇴장 징계로 인해 당분간 리그 경기에 나서지 못한다. 하지만 챔피언스리그는 퇴장 징계가 적용되지 않는다. 주중-주말 경기를 연이어 치르고 있는 상황에서 발렌시아 선수단의 체력 안배를 위해 리그 경기에 나설 수 없는 이강인의 릴전 출전이 유력하다.

22일 오후 5시 30분(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에 위치한 시우다드 데포르티바 데 파테르나에서 발렌시아의 UCL 릴전 공식 훈련이 진행됐다. 미디어에 15분 간 공개 된 훈련에서 이강인은 평소와 변함없는 모습으로 훈련을 소화했다. 비가오는 와중에도 발렌시아 선수들은 밝은 표정으로 훈련에 임하는 모습이었다.

발렌시아는 릴전을 앞두고 릴에서 공식 훈련을 갖는 것이 아니라 발렌시아 훈련장에서 훈련을 소화하는 방식을 택했다. 스페인 시간 기준 오전에 훈련을 마친 발렌시아는 오후, 항공편을 이용해 결전지인 릴로 이동한다.

한편 이강인은 같은 날 ‘프랑스 풋볼’이 발표한 최고의 영 플레이어에게 주어지는 ‘코파 트로피’ 최종 후보 10인에 이름을 올렸다. 이강인과 함께 제이든 산초, 마티아스 데 리흐트 등의 쟁쟁한 선수들이 포함됐고, 이강인은 유럽이 주목하는 최고의 영 플레이어 임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사진 = 임지원 통신원, 게티이미지코리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