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CL서도 위기...케인 “토트넘 선수들, 함께 싸워야 한다”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팀으로서 하나가 되는 것이 중요하다. 팀원 모두가 함께 싸워야 한다.”

챔피언스리그에서도 초반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는 토트넘이 츠르베나 즈베즈다를 상대로 반전을 꾀한다. 팀의 중심축이 되어야 할 해리 케인은 동료들에게 하나가 되어 싸우자고 말했다.

토트넘은 23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츠르베나 즈베즈다를 상대로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 홈경기를 치른다.

일단 조별리그 첫 두 경기에서 승리가 없었던 토트넘이다. 토트넘은 올림피아코스 원정에서 무승부를 거둔 뒤 바이에른 뮌헨을 상대한 홈경기에서 2-7로 대패하면서 1무 1패로 조 3위로 밀려났다. 홈에서 벌어지는 즈베즈다전은 16강 진출을 바라는 토트넘 입장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할 경기다.

아무래도 쳐진 분위기가 토트넘을 둘러싸고 있는 것이 문제다. 최하위인 왓포드를 상대한 지난 리그 홈경기에서도 패배 위기에 몰렸다가 델레 알리의 막판 동점골로 간신히 무승부를 거뒀다. 이번 시즌 공식전 승리가 단 3차례 밖에 없을 정도로 흔들리고 있는 토트넘이다.

위고 요리스의 부상으로 주장 역할을 해야 할 케인이 경기 전 동료들에게 팀으로서 뭉칠 것을 요청한 이유이기도 했다. 21일 즈베즈다전 대비 훈련에 참석한 케인은 “팀으로서 하나로 뭉치는 것은 중요하다. 우리는 계속해서 최선을 다해야 하며 내일 경기에서 승리하게 된다면 (향후 일정에서) 박차를 가할 수 있다”는 생각을 나타냈다.

케인은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를 통과하기 위해 필요한 노력에 대해서 알고 있다. 우리는 스스로를 믿어야만 하고 모든 것을 걸고 함께 싸워야 한다”면서 경기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사진= 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