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후반 투입→골대 강타’ 손흥민, 토트넘 내 상위권 평점...동점골 알리 1위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후반 투입돼 패배 속 토트넘 홋스퍼의 공격을 이끈 손흥민이 팀내 최고 평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19일 밤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왓포드와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 홈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1을 추가하는데 그쳤고, 중위권 탈출 기회를 놓치고 말았다.

평양 원정을 다녀온 손흥민이 선발 명단에서 제외됐다. 손흥민을 대신해 토트넘은 해리 케인, 델레 알리, 루카스 모우라를 공격 라인에 배치했다.

역시 손흥민이 빠진 공격은 답답했다. 압둘라예 두쿠레에게 선제골을 헌납한 토트넘은 좀처럼 활로를 찾지 못하며 끌려다녔다.

답답함 속 토트넘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손흥민을 투입했다. 그 효과는 곧바로 나타났다. 손흥민은 후반 4분 우측면을 파고들며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골대를 강타하며 왓포드를 위협했다. 그리고 저돌적인 돌파로 토트넘 공격의 활로를 뚫었다.

다행히 토트넘은 후반 41분 알리의 극적인 동점골에 힘입어 승점 1을 추가할 수 있었다.  

이런 가운데 손흥민의 활약도 인정을 받았다. 손흥민은 ‘후스코어드닷컴’으로부터 45분 만을 소화했음에도 알리와 세르쥬 오리에에 이어 팀 내 3위에 해당하는 평점 6.7을 부여받았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