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토트넘-왓포드] 토트넘, 후반 시작과 함께 '손흥민 투입‘...승부수 띄웠다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공격의 답답함 속에 결국 손흥민을 투입했다.

토트넘은 19일 밤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왓포드와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 전반전에서 0-1로 뒤진 채 후반전을 시작했다.

토트넘은 손흥민을 선발에서 제외했다. 손흥민은 국내에서 열린 스리랑카와의 경기를 비롯해 험난한 평양 원정까지 무리하게 소화했다. 이에 손흥민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하며 체력을 비축했다.

그러나 손흥민이 빠진 토트넘의 공격은 답답했다. 좀처럼 공격 활로를 찾지 못했고, 답답함을 더했다.

선제골마저 내줬다. 전반 7분 역습 상황에서 얀마트의 크로스를 두쿠레가 마무리하며 토트넘이 리드를 내주고 말았다.

전반 23분 박스 정면에서 알리의 슛이 있었지만 골키퍼 정면을 향하고 말았다. 이후 토트넘은 공격 강도를 올렸지만 왓포드가 이를 적절하게 막아섰고, 결국 그대로 전반전이 마무리됐다.

결국 토트넘은 손흥민을 후반 시작과 함께 투입했다. 산체스가 벤치로 들어오면서 토트넘은 수비 한 명을 줄이고 공격수 한 명을 추가한 것이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