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라리가 리뷰] ‘MSG 골 폭죽’ 바르사, 에이바르 원정서 3-0 승...선두 등극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FC 바르셀로나가 에이바르 원정에서 리오넬 메시, 루이스 수아레스, 앙트완 그리즈만로 이어지는 MSG라인의 골에 힘입어 승리를 거두고 선두로 등극 했다.

바르셀로나는 19일 오후 8시(한국시간) 에스타디오 무니시팔 데 이푸루아에서 열린 에이바르와 2019-2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9라운드 원정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바르셀로나는 리그 4연승과 함께 선두 자리에 올라섰다. 이번 라운드 레알 마드리드와 마요르카의 경기 결과에 따라 선두 자리를 유지할 수 있다.

에이바르 원정을 떠난 바르셀로나는 메시를 비롯해 수아레스, 그리즈만, 데 용, 부스케츠, 아르투르, 렝글레, 움티티, 로베르토, 테어 슈테겐을 선발로 내세웠다.

전반 초반 수아레스를 앞세운 바르셀로나, 페드로 레온을 앞세운 에이바르가 팽팽한 경기 양상을 만들어 가는 듯 했다.

그러나 균형은 전반 13분 바르셀로나 쪽으로 넘어갔다. 후방에서 렝글레의 긴 패스를 이어받은 그리즈만이 침착한 왼발 슛으로 골 첫 골을 만들었다.

바르셀로나는 에이바르의 강력한 압박 속에 전반 32분 메시가 결정적인 기회를 잡았다. 그러나 메시는 골키퍼까지 제치려 했지만 실패하며 추가골을 기록하지 못했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시작과 함께 부진했던 세르히를 불러들이고 로베르토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후반 4분 수아레스가 메시의 패스를 이어받아 에이바르의 골 망을 흔들었지만 오프사이드가 선언돼 바르셀로나가 아쉬움을 삼켰다.

추가골 갈증을 메시가 풀었다. 후반 13분 수아레스, 그리즈만에 이어 메시에게 공이 연결됐고, 메시는 감각적인 슛으로 골을 기록했다.

그리즈만과 메시, 수아레스 라인의 파괴력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후반 21분 그리즈만의 패스에 이어 메시에게 단독 찬스가 찾아왔다. 메시는 단독 찬스를 욕심내지 않고 수아레스에게 내줘고, 수아레스가 이를 마무리하며 쐐기골을 넣었다. MSG라인이 이번 시즌 처음으로 모두 골을 기록하는 순간이었다.

승기를 잡은 바르셀로나는 후반 26분, 후반 34분 아르투르와 데 용을 차례로 빼고 비달과 라키티치을 투입하며 체력 안배에 돌입했다.

그리고 결국 3점 리드의 여유 속에 바르셀로나는 승리를 가져갈 수 있었고, 선두 자리로 올라서게 됐다.

[경기결과]

에이바르(0) : -

바르셀로나(3) : 그리즈만(전13), 메시(후13), 수아레스(후21)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