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솔샤르, "데헤아, 리버풀전은 못나오지만...부상 심각하지 않다"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다비드  헤아의 부상에 대해 입을 열었다. 솔샤르 감독은  헤아가 리버풀 전에서 출전할  없지만 부상이 심각한 정도는 아니라고 이야기했다.

맨유는 오는 21 0 30(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경기서 리그 1 리버풀을 상대한다. 맨유는 현재 2 3 3패로 12위에 위치해 있어 분위기 반전이 절실한 상황이다.

 

  바쁜 맨유에  다시 부상 소식이 날아들었다. 시즌 초반 앙토니 마르시알과  포그바의 부상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맨유다. 이번에는 A매치에서 수문장  헤아가 사타구니 부상을 당하면서 리버풀  출전이 불투명해졌다.

 

솔샤르 감독도  헤아의 결장을 인정했다. 솔샤르는 18(한국시간) ‘스카이스포츠 인터뷰서 “그가   있을거라 기대하지 않는다. 그러나 걱정하는 것만큼 부상이 심각하진 않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의 부상 소식을 들었을 , 나는  헤아가 다음 A매치 휴식기까지 부상 아웃될 것으로 생각했다. 근육 부상으로 오래 결장한 선수들이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걱정한 것보다는 괜찮은  같다라고 설명했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