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베일 처제, 근육질 럭비 선수와 열애...‘찐하다’

[인터풋볼] 취재팀 = 가레스 베일의 처제 샬럿 리스 존스가 웨일즈 럭비 대표팀 선수와 열애 중이다.

영국의 ‘더 선’은 최근 영국 럭비 대표팀 선수들의 WAGS를 소개했고, 이 가운데 타울루푸 팔레투 커플을 알렸다.

팔레투의 연인인 샬럿 리스 존스는 레알 마드리드의 스타 베일의 엠마 리스 존스의 여동생으로 처제다.

팔레투는 통가 출신의 럭비 선수로 샬럿 리스 존스 사이에는 두 명의 자녀가 있다. 

사진= 팔레투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