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유벤투스 수비수 여친, 외모+몸매 ‘미쳤다’...‘시선집중’

 

[인터풋볼] 취재팀 = 유벤투스의 수비수 다니엘레 루가니가 환상적인 미모의 연인으로 화제다.

루가니는 자신보다 4살 연상인 27살 미셸라 페르시코와 교제 중이다. 페르시코는 출중한 외모와 함께 스포츠 기자와 이탈리아 TV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인기를 끌었다.

최근 페르시코는 ‘투토스포르트’와 인터뷰서 “우리는 테니스를 치다가 만났다. 그는 이적을 위해 그 곳에 있었다. 우리는 빠르게 서로를 좋아했다. 하지만 공개할 수가 없었다. 스포츠 기자와 스포츠 스타가 관계를 맺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은 것처럼 보였기 때문이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사진= 미셸라 페르시코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