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K리그1 MD] 최용수 감독, “피터지게 싸우겠다, 많이 경기장에 오셨으면”

[인터풋볼=연세대] 이명수 기자= FC서울의 최용수 감독이 파이널라운드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선수와 감독들은 피터지게 싸울 것이고, 팬들은 많이 경기장에 찾아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6일 오후 6시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19 파이널라운드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최용수 감독은 “우리는 처음으로 승강 플레이오프를 해봤고 우리 서울에 걸맞는 명예회복과 팬들이 즐거워하는 축구를 하려고 노력했다”면서 “지금 순위로 보여드리고 있고, 선두권 두 팀 치열할 것 같다. 특정 팀을 이야기 할 수 없지만 3위 싸움도 치열할 것 같다. 어느 해보다 6강 구도가 재밌는 것 같다”고 말했다.

지난 시즌 승강 플레이오프의 아픔을 겪은 서울은 올해 자존심 회복에 사활을 걸고 있다. 순위는 3위에 올랐고, 매 경기 2만명에 가까운 홈관중을 동원하며 K리그 평균관중 1위에 올랐다.

최용수 감독은 앞으로 많은 팬들이 서울월드컵경기장을 찾아줄 것을 당부했다. 최용수 감독은 “감독, 선수들은 피터지게 싸우겠다. 팬여러분들은 경기장에 많이 오셔서 축구를 즐기셨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사진 = 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