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벤투호, ‘결전지’ 평양 무사 입성...김일성경기장 도착 후 공식 기자회견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벤투호가 ‘결전지’ 평양에 입성했고, 곧바로 경기장으로 이동한 후 공식 기자회견과 공식 훈련을 소화한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 대표팀은 15일 오후 5시 30분 북한 평양에 위치한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리는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에서 북한과 3차전 경기를 치른다. 경기를 앞두고 벤투호는 13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중국 베이징을 거쳐 북한으로 입국하는 경로다.

A대표팀은 북한전을 앞두고 생긴 여러 변수들과 싸워야 한다. 원정 응원단이나 취재진-중계진 없이 55명의 선수단만 방북하는 상황이 대표적이다. 훈련 외 시간에 자유롭게 움직일 수 없으며 휴대전화 등 여러 전자 기기도 가져가지 못한다. 그동안 선수들이 해온 경기 전 루틴과 거리가 있는 상황이다.

여러 가지로 악조건이지만 벤투호는 경기에만 집중하고 있고, 결전지인 평양에 무사 입성했다. 이후 벤투호는 경기가 열리는 김일성경기장으로 이동한 후 공식 기자회견과 공식 훈련을 진행한다.

이에 대해 대한축구협회는 “남자 A대표팀이 평양 순안공항 도착했고, 입국절차 후 경기장으로 이동했다. 19시 15분경 경기장 도착예정이고, 이후 공식 훈련 및 기자회견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