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부상’ 포그바, 리버풀전 출전 불투명...맨유 최악의 상황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최악의 상황이다. 최상의 전력으로 붙어도 힘든 상황에서 핵심 미드필더인 폴 포그바의 결장 가능성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8라운드까지 진행된 2019-20시즌 프리미어리그(EPL)에서 2승 3무 3패 승점 9점으로 리그 12위에 자리했다. 강등권과의 승점 차가 단 2점뿐이다. 이대로는 중위권 수성이 현실적인 목표다.

험난한 일정이 맨유를 기다린다. 맨유는 A매치 데이를 마친 후 오는 21일 홈구장 올드 트래포드에서 리버풀과 경기를 치른다. 현재 리버풀은 8전 전승으로 압도적인 단독 선두이기에 맨유로선 버거운 경기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에이스 포그바마저 부상을 당했다. 프랑스의 ‘레퀴프’는 10일 “포그바의 발가락뼈에 작은 금이 갔다. 최근 네이마르가 당했던 부상과 비슷하다. 네이마르는 발가락뼈 부상으로 오랫동안 재활에 전념한 바 있다. 포그바는 약 7일 동안 움직일 수 없다. 이후 2~3주 동안 회복에 전념해야 한다”고 전했다.

영국 ‘데일리 메일’ 역시 “포그바의 리버풀전 출전이 여전히 불확실하다. 맨유는 포그바가 10월 말까지 결장할 것을 걱정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