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STAR] '오른쪽 한 번, 왼쪽 한 번' 벤투호, 황희찬 돌파 적극 활용

[인터풋볼=화성] 윤효용 기자= 황희찬이 자신의 돌파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이날 경기에서 전반전에는 오른쪽, 후반전에는 왼쪽에서 부지런한 돌파로 찬스를 만들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 대표팀은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스리랑카(FIFA 랭킹 202위)를 상대로 8-0 대승을 거뒀다.

벤투 감독은 상대적으로 약체인 스리랑카전 필승을 위해 공격적인 라인업을 꺼내들었다. 4-3-3 포메이션이 김신욱, 손흥민, 황희찬을 쓰리톱을 가동했다, 미드필더에도 이강인, 남태희. 백승호 조합을 내세웠다. 수비진에는 김문환, 김민재, 권경원, 홍철이 나섰고, 골문은 조현우가 지켰다.

이날 대한민국 대표팀은 초반부터 스리랑카를 압도했다. 애초부터 공격적인 라인업으로 임한 벤투호는 라인을 높게 가져가며 스리랑카를 몰아넣었다. 선제골도 이른 시간 터졌다. 전반 5분 만에 손흥민의 선제골로 앞서간 대표팀은 김신욱이 네 골, 권창훈, 황희찬이 한 골씩 기록하며 골폭죽을 터뜨렸다.

이날 벤투 감독은 황희찬을 3톱 중 오른쪽 윙포워드로 기용하며 황희찬의 돌파력을 다시 확인했다. 황희찬은 전반전 오른쪽에서 부지런히 움직이며 찬스를 만들어냈고, 과감한 돌파로 페널티 박스로 파고들었다. 전반 20분에는 이강인의 코너킥을 헤딩골로 연결하며 리그에서 골행진을 대표팀에서도 이어갔다.

후반전에 황희찬은 오른쪽이 아닌 왼쪽 윙포워드로 위치를 이동했다. 왼쪽으로 이동한 황희찬도 위협적이었다. 지난 3일 리버풀과 챔피언스리그 경기서도 왼쪽 돌파로 버질 반다이크를 무너뜨리고 1골과 1도움을 기록했던 황희찬이다. 대표팀에서도 좋은 감각을 이어간 황희찬의 돌파는 후반전 대표팀의 주 공격 루트였다. 

사진=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