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가슴에 손을?’ 女축구선수, 팬에게 성추행 당해 논란

[인터풋볼] 취재팀 = 멕시코 여자 축구팀과 미국 여자 축구팀의 대결에서 성추행 논란이 벌어졌다.

멕시코의 티크레스 UANL과 미국 휴스턴 대시의 친선 경기가 5일 열렸다. 경기가 종료된 후 휴스턴 미드필터 소피아 후에르타가 팬들에게 인사차 다가갔다. 경기장을 찾은 팬들은 후에르타에게 셀카 촬영을 요구했다.

이때 한 남성 팬과 후에르타가 사진을 찍는 과정에서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했다. 이 남성은 후에르타와 셀카를 찍으면서 팔을 뻗어 후에르타의 가슴을 만졌다. 이 장면은 현지 언론을 통해 전 세계로 퍼져나갔고, 팬들은 영상과 사진을 공유해 성추행범을 색출하기 위한 움직임을 벌이고 있다.

후에르타의 소속팀 테크레스는 “그의 손동작은 실수가 아니다. 믿기 힘든 일이 벌어졌다. 우리 경기장에서 여성을 불쾌하게 하거나 존엄성을 헤치는 어떠한 일도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하다겠다"는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사진=미러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