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기자회견] ‘손흥민 출전 예고’ 벤투 감독, “목표는 무조건 승리”(일문일답)

[인터풋볼=화성] 정지훈 기자= 스리랑카전을 앞둔 한국 대표팀의 파울루 벤투 감독이 손흥민의 출전을 예고하며 무조건 승리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 대표팀은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리는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에서 스리랑카(FIFA 랭킹 202위)와 맞대결을 펼친다. 지난 1차전에서 투르크메니스탄에 2-0 승리를 거둔 한국 대표팀은 스리랑카를 잡고, 평양 원정에서도 승리를 거둔다는 계획이다.

경기를 앞둔 한국 대표팀은 9일 오후 6시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공식 기자회견을 열었고, 이 자리에는 벤투 감독과 수비수 권경원이 대표 선수로 참석했다.

벤투 감독은 “내일 경기도 다른 경기와 마찬가지로 잘 준비하고 있다. 선수들이 계획한 대로 경기를 하고, 좋은 결과는 얻는 것이 중요하다. 승리해서 승점 3점을 얻어야 한다. 우리 스타일을 유지하면서 무조건 승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소감을 밝혔다.

스리랑카는 FIFA 랭킹 202위의 약체다. 이런 이유로 한국 대표팀의 무난한 승리가 예상되는 상황이고, 모처럼 홈팬들 앞에서 화끈한 대승을 기대하고 있다.

그러나 벤투 감독은 자만을 경계했다. 벤투 감독은 “다 득점에 포커스를 맞추지는 않고 있다. 우리 스스로 좋은 경기를 보이며 승리하는 것에 오로지 집중을 하고 있다. 현대 축구에서는 약체라고 해서 다 득점을 이야기할 수 없고, 이것이 현대 축구의 특징이다. 승리하는 것에만 집중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벤투 감독은 “일반적인 상황이라면 상대가 밀집수비를 펼칠 것이고, 5백인지 4백인지 지켜봐야 한다. 많이 내려서고 공간을 주지 않을 것이라 예상된다. 빠르게 볼을 주고받을 수 있어야 하고, 공간을 창출하고 활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빠른 공격 전개로 밀집수비를 격파하겠다고 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 기자회견 일문일답]

-스리랑카전 준비

내일 경기도 다른 경기와 마찬가지로 잘 준비하고 있다. 선수들이 계획한 대로 경기를 하고, 좋은 결과는 얻는 것이 중요하다. 승리해서 승점 3점을 얻어야 한다. 우리 스타일을 유지하면서 무조건 승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다 득점에 포커스를 맞추지는 않고 있다. 우리 스스로 좋은 경기를 보이며 승리하는 것에 오로지 집중을 하고 있다. 현대 축구에서는 약체라고 해서 다 득점을 이야기할 수 없고, 이것이 현대 축구의 특징이다. 승리하는 것에만 집중하고 있다.

-스리랑카 경계

우리는 항상 상대를 존중한다. 그것이 중요하다. 객관적인 전력이 차이는 있고, 우리의 승리를 예상하고 있겠지만 이런 경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상대를 존중하는 것이고, 경기를 보러온 팬들을 존중해야 한다.

-김신욱 활용법

며칠 훈련을 하면서 어떻게 활용할지 정보가 생겼다. 많은 생각을 하고 있다. 한 번 더 훈련을 할 기회가 있기 때문에 지켜보고 내일 선발 명단을 결정할 예정이다.

-밀집수비 격파

경기에서 매순간 나올 수 있는 상황들을 분석하고 있고, 선수들이 잘 대처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어떻게 결정하는 지가 매우 중요하다. 일반적인 상황이라면 상대가 밀집수비를 펼칠 것이고, 5백인지 4백인지 지켜봐야 한다. 많이 내려서고 공간을 주지 않을 것이라 예상된다. 빠르게 볼을 주고받을 수 있어야 하고, 공간을 창출하고 활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손흥민 출전 시간

아직까지 출전 시간에 대한 계획은 없다. 한 가지 확실한 것은 내일 손흥민은 출전할 것이라는 점이다. 몇 분을 뛸지는 확실한 계획은 없다.

-황희찬, 황의조 조합

조금 더 지켜봐야 한다. 매 소집마다 원하는 출전 시간을 부여할 수는 없다. 여러 변수가 발생할 수도 있다. 경기 마다 최선이라고 판단되는 11명의 선수들을 선발로 내보내고 있다. 공격과 중원에 멀티 플레이어들이 있다. 손흥민이나 황희찬은 여러 포지션에서 활약할 수 있다. 오늘 훈련까지 지켜보고 선발 명단을 결정하겠다. 이후 두 번째 경기를 고민하겠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