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EPL 리뷰] '4골 폭발' 첼시, 사우샘프턴 원정서 4-1 대승...5위 등극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첼시가 사우샘프턴 원정에서 대승을 거뒀다. 

첼시는 6일 밤 10시(한국시간) 사우샘프턴에 위치한 세인트 메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사우샘프턴에 4-1로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첼시는 승점 14점으로 5위로 올라섰다. 

경기를 앞두고 양 팀이 선발 명단을 발표했다. 홈팀 사우샘프턴은 대니 잉스, 쉐인 롱, 제임스 워드프라우스, 레드먼드, 로메우, 호이비에르, 요시다 등을 선발 투입했다. 이에 맞서 원정팀 첼시는 타미 아브라함, 메이슨 마운트, 허드슨 오도이, 윌리안, 조르지뉴, 캉테, 알론소, 토모리, 주마, 아스필리쿠에타, 케파 아리사발라가로 경기를 시작했다. 

[경기 내용] 

선제골은 원정팀 첼시가 먼저 가져갔다. 첼시는 전반 16분 타미 아브라함에게 롱패스가 연결됐고, 골키퍼와 1대1 상황을 맞았다. 아브라함이 골키퍼 위치를 보고 로빙슈팅을 시도했고, 이것이 골라인을 넘으면서 선제골로 인정됐다. 

기선제압에 성공한 첼시는 추가골까지 만들어냈다. 전반 23분 전방 압박으로 볼을 끊어냈고, 윌리안이 쇄도하는 마운트에게 패스를 넣어줬다. 마운트가 이를 끌고 들어가 침착한 마무리로 두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사우샘프턴도 만회골을 넣으며 추격했다. 전반 30분 우측면에서 올라온 땅볼 크로스를 대니 잉스가 발을 대면서 만회골을 만들어냈다. 

그러나 첼시는 또다시 추가골을 넣으며 달아났다. 전반 40분 캉테가 페널티박스 바깥쪽에서 중거리 슈팅을 날렸고, 이것이 사우샘프턴 수비 맞고 굴절돼 골문으로 빨려들어갔다. 첼시는 전반 종료 직전 토모리의 패스 미스로 실점 위기를 맞았지만 가까스로 막아내며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은 골이 필요한 사우샘프턴이 주도적으로 공격을 진행했고, 첼시는 역습으로 찬스를 노렸다. 

사우샘프턴은 의욕적으로 공격했지만 첼시의 골문을 열기는 쉽지 않았다. 되려 추가골까지 허용하고 말았다. 후반 42분 교체해 들어온 미키 바추아이에 추가골을 헌납하며 무너졌고, 결국 경기는 4-1 첼시의 승리로 종료됐다. 

[경기 결과] 

사우샘프턴(1): 대니 잉스(전30)
첼시(4): 아브라함(전16), 마운트(전23), 캉테(전40), 바추아이(후42)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