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K리그1 기자회견] 수원 이임생 감독 "방심 안 해...FA컵 기간에는 체력 안배"

[인터풋볼=수원] 신명기 기자= 파이널 라운드 전 일정을 마친 수원삼성의 이임생 감독이 향후 선수 기용 구상에 대해 밝혔다.

수원은 6일 오후 2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33라운드 홈경기에서 서울에 1-2로 패했다. 수원은 서울전 무승 기록을 16경기(7무 9패)까지 늘렸다.

경기 후 이임생 감독은 "페널티킥 자체는 비디오로 봐야 할 것 같다. 2실점했지만 염기훈의 프리킥 골로 쫓아갔다. 골대에 맞은 것이 들어갔다면 우리에게 유리했을 것 같다. FA컵 120분 뛰고 선수들이 오늘 할 수 있는 것을 다 했던 경기라고 생각한다"라는 경기 소감을 남겼다.

수원은 이번 경기 전에 파이널A 진출 실패가 확정됐다. 사실상 파이널B보다는 FA컵 우승에 무게를 둬야 하는 상황이다.

이임생 감독은 "그렇다고 강등권에 우리가 가지 않는다고 방심할 수는 없다. 7위를 목표로 해야 한다. FA컵도 중요하기 때문에 해당 기간에는 선수들의 체력 안배를 할 생각이다"라는 구상을 밝혔다.

이어 "어린 선수들을 모든 포지션에 기용하기에는 승점을 쌓기에 현실적인 어려움이 있다. 나 혼자만 노력해서 가능한 이야기가 아니다. 어린 선수들이 리그에서 뛸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 오현규, 전세진 같은 경우에도 그런 이유로 뛰고 있다. 경험 유무와 관계없이 경쟁력을 갖추면 기회를 줄 생각이다"라고 덧붙이며 선수들의 분발을 촉구했다.

사진= 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